달콤살벌한 이색 초코음료 7

0
273 views

“발렌타인데이
초코덕후가 가장 슬픈 날이 돌아왔다”

단지 평소처럼 초콜릿을 사 먹으러 갔을 뿐인데. 편의점 알바생이 나를 측은하게 보는 날이 돌아왔다. 초콜릿을 먹고 있으면 누가 줬냐고 물어보는 날. 책상에 놓인 초콜릿만 봐도 엄마가 기대하는 눈빛을 보내는 날. 사실은 나 스스로도 초콜릿을 먹으며 생각이 많아지는 날. 그렇다. 발렌타인데이가 왔다.

커플들이여. 힘들게 초콜릿을 만들어서 선물하기 보다 특별한 초코음료를 선물하는 것이 어떨까? 매년 똑같이 생긴 초콜릿을 만들기보다 특별한 컨셉의 초코음료를 선물하는 것이다. 오늘은 음료계의 큐피드 마시즘이 초코음료를 추천해준다. 그러니 제발 나의 초콜릿을 가만히 놔둬.


초코 바나나킥 우유

단순히 달기만 한 초코우유로는 연인을 만족시킬 수 없다. 초코우유를 마시려면 초코 바나나킥 우유 정도는 되어야 한다. 이 녀석은 단순해 보이지만 자그마치 3개의 맛이 합쳐진 컴비네이션 음료다. 초코우유 위에 바나나킥 과자를 갈아 넣은 것인지. 혀에서는 초코우유 맛이 나는데 바나나향이 자꾸 코를 킥한다. 코를 때리는 달콤함 이것이 바로 사랑이 아닐까.


덴마크 민트초코 우유

독특한 초코우유로는 이쪽이 원조다. 마시즘 선정 <호불호 음료 7대장>에 선정된 지가 엊그제 같은데. 킹덤의 좀비 때처럼 민트초코파의 세력이 늘어났다. 이들이 없어서 못 마시는 음료는 바로 덴마크 민트초코 우유, 베스킨라빈스에서도 민트초코만 먹는다. 이 사람들은 초콜릿 복근도 민트색이 아니면 무시할 자들이다(아니다). 그런데 왜 이런 걸 추천하냐고? 당신의 연인이 민간인 일지 민트초코인 일지 구분하는 좋은 기회기 때문이다.


카카오닙스차

만약 연인이 일체의 당을 멀리하는 프로 다이어터라면 추천할 음료다. 카카오닙스차. 이 녀석은 초콜릿 향만 날 뿐이다. 일체의 칼로리도 없고. 달콤한 맛도 없(…) 하지만 건강과 다이어트에는 정말 좋은 녀석이다. 발렌타인데이에 카카오 선물이라는 명목을 챙기되, 다이어트라는 실리도 노리는 일석이조의 녀석. 하지만 다이어터가 아닌 사람에게 준다면 그냥 초코물일 뿐이다.


보드카 머드쉐이크 초콜릿

어른들의 초코우유다. 이름부터 보드카인데 편의점에는 항상 수입맥주 코너에 있어 맥주취급을 당하는 백조들 사이에 오리 같은(?) 녀석이다. 영락없는 초코우유의 맛인데 입술이 살짝 달아오르는 게 알콜이 있다. 한번 맛 들이면 다음부터는 소주에 초코우유를 섞어먹는 자신을 발견할 정도로 맛있다. 갑자기 이상하게 좋은 것을 추천하냐고? 용량이 200ml인데 가격은 약 4,000원이거든. 사랑은 챙겨줄게 지갑을 내놔라.


막카오

하지만 연인이 서양술은 마시지 않는 척화비 같은 사람일 수 있다. 그럴 때는 막걸리계의 머드쉐이크 ‘막카오’를 추천한다. 마카오가 아니라 막카오(막걸리+카카오). 초콜릿 향이 나는 막걸리 아니, 막걸리에 빠삐코를 담근 맛이라고 할까? 역시 발렌타인데이에는 주막에서 나누는 막카오가 제일이다.


헛개 초코밀크

술에 취해서 처음 봤는데. 헛것을 본 줄 알았다. 초코우유와 헛개 모두 숙취해소용으로 자주 쓰이는 것이지만, 두 개를 섞은 우유가 나올 줄은 몰랐다. 솔의눈, 맥콜과 함께 어깨를 나란히 할만한 상당히 저평가된 음료다. 앞서 보드카 머드쉐이크 초콜릿과 막카오를 선물할 때 헛개 초코밀크를 하나 넣어주는 것이 어떨까? 음주부터 숙취까지 모든 과정을 돌보는 연인의 초코음료가 될지도 모른다.


헤이즐넛 초코라떼

이번에는 커피로 가보자. 사랑도 커피도 달달한 것이 최고다. 나 또한 달콤한 커피를 좋아하지만, 초코라떼에 시럽을 더욱 타먹는 사람들이 있다. 이런 사람을 보면 평소 너무나 많은 사랑을 받았기 때문에 커피가 달지 않게 느껴지는 것이 아닐까 생각을 한다. 그런 분들을 위해 에스프레소에 헤이즐넛 초콜릿을 넣은 커피가 나왔다. 나에게는 당당당당의 커피이지만 사랑이 달콤한 연인들에게는 괜찮은 커피이겠지?


음료도 초콜릿도 달콤함을 나눠요

마음을 음식과 음료로 표현하는 것은 참으로 대단한 일이다. 사실 발렌타인데이는 초콜릿만이 아닌 꽃이나 케이크, 그리고 발렌타인 술(…)을 나눠주는 날이다. 틀에 박혀있는 초콜릿을 전달해주기보다 오늘 소개해준 정말로 이색 초코음료라면 연인들에게 평생 기억될만한 추억을 줄 수 있지 않을까?

… 그리고 그렇게 모두 솔로가 되었다고 한다.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