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네마시즘] 사이코패스 소년 VS 미치광이 브루어리, 이 구역의 미친 자는?

드디어 돌아왔다. 제임스가 내 인생을 또 망치러 돌아온 것이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빌어먹을 세상 따위>의 새 시즌이 11월 5일 공개됐다. 모든...

카페로 출근합니다, 시간이 멈춘 그곳으로

창밖에는 기다리는 택배 아저씨는 오지 않고, 차가운 겨울 공기만 배달된다. '올해는 내님과 꼭 벚꽃을 보러 가야지'라고 생각한 게 어제 같은데 집...

샐러드 대신 마셔본 100칼로리 미만 야채음료 4

삼시세끼를 보다가 잠시 나온 동네 마트. 괜히 냉장 채소 코너를 배회하게 된다. 어제는 치킨과 불족발로 달렸으니까 양심 상 오늘은 샐러드로 내...

[시네마시즘] 세계 최고의 부자 빌 게이츠에게도 노동음료가 있다?

볼 것이 넘쳐나지만, 뭔가 항상 볼 게 없는 것 같은 넷플릭스. 간만에 시간이 아깝지 않은 다큐멘터리를 만났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인사이드...

탑골음료특집, 추억에서 돌아온 음료 5

90년대 음악이 흘러나오는 거리를 걷는다. 삐삐를 치지도, 마카레나를 추지도 않는다. 그가 원하는 것은 오직 하나. 추억에 함께 빠질 음료를 마시는 것이다....

[마시즘 비디오] 월드 오브 코카콜라에서 놓치면 안 될 10장면

음료덕후의 성지, 애틀랜타 여행의 필수코스 ‘월드 오브 코카콜라(World of Coca-Cola)’에서 꼭 봐야할 10곳을 선정했습니다. 이거 한 편이면 월드 오브 코카콜라 다녀온...

한국에도 옥토버페스트가 있다? 남해 독일마을 맥주축제

매년 10월이 다가오면 그곳이 그립다. 맥주가 익어가는 향이 나는 곳. 잔이 부딪히는 박자에 요들송이 들리는 그곳. 옥토버페스트(Oktoberfest). 물론 안 가봐서 하는...

인생은 쓰니까, 커피는 달아야죠

창문 하나 보이지 않던 독서실이야 말로 인생의 부귀영화를 꿈꾸기에 가장 적당한 장소다. 그곳에서 관람한 나의 꿈은 무엇이었을까? 도시의 야경을 바라보며 고독에...

[마시즘툰] 콜라 마시러 갑니다, 애틀랜타로

급한공지 2. 탄산음료의 성지 3. 독자 대신 마셔봄 덧 : 독자분들의 미션을 받아(?) 애틀랜타 잘 다녀왔습니다. 곧 콘텐츠로 만나뵙겠습니다 : )

흑당 밀크티의 끝을 잡고

  인파가 가득한 힙한 거리를 홀로 걷는다. 누군가를 만나지도, 커피를 테이크아웃하지도 않는다. 그가 원하는 것은 오직 하나. 편의점에 나온 신상 음료뿐이다. 길게...

마시즘 최신글

10,368 follower Like
2,687 follower
18,177 follower
209 follower
new follower
new follower
new follow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