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떤 녀석이 나한테 신선한 노니를 던졌어

냉면계에 평양냉면이 있고, 콜라계에 닥터페퍼가 있다면, 녹즙계에는 노니가 있다. 이들의 공통점은 맛의 누명을 쓴 시기가 있다는 것이다. 평양냉면의 육수는 행주 삶은...

인디안밥 우유, 오예!

인파가 가득한 동창회 모임 한 가운데에 앉는다. 음료를 마시지도, 글을 쓰지도 않는다. 그에게 허락된 행동은 오직 하나. 술게임 벌칙을 달게 받는...

[마시즘의 술포일러] 기생충

"본 게시물에는 <기생충>의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성공한 영화의 중요한 요소는 무엇일까? 잘 짜인 시나리오, 그림 같은 미장센, 숏의 리듬, 주제의식이나 각종 메타포? 아니다....

[수습특집] 참이슬 더니를 찾아서

인파가 가득한 거리를 몰래 걷는다. 누구를 만나지도, 마주치지도 않는다. 그가 원하는 것은 오직 하나. 지난해에 나온 한정판 피규어 '참이슬 더니(Chamisul DUNNY)'뿐이다....

체험 맥주 삶의 현장!

햇살 가득한 한낮의 거리를 걷는다. 사무실에 가지도, 집에 가지도 않는다. 그저 땀방울을 식혀줄 맥주 한 잔을 마시러 가는 중이다. 하지만 오늘은...

여덟살 미생, 구론산 바둑왕

아버지는 내게 바둑을 가르치고 싶어 했다. 모눈종이처럼 생긴 바둑판 위에 흰돌과 검은돌이 한 수 한 수 신중하게 놓이고, 그 안에서 벌어지는...

센트룸 아쿠아비타, 꼼짝도 하기 싫은 사람들을 위한 스틱

인파가 가득한 공원을 혼자 걷는다. 산책을 하지도, 소풍을 나오지도 않는다. 그가 원하는 것은 오직 하나. 찌뿌둥한 일상을 날려줄 마실 것이다. 공원...

누가 토르에게 맥주를 주었나?

"본 게시물에는 <어벤져스 : 엔드게임>의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인파가 가득한 영화관을 혼자 걷는다. 누구를 만나지도, 팝콘을 시키지도 않는다. 그가 원하는 것은 오직 콜라...

블루보틀 커피는 어떤 맛이 날까?

"애플스토어가 한국에 들어온다" 이미 가로수길에 들어왔다고? 아 미안 그 애플 말고 커피계의 애플 '블루보틀(Blue Bottle Coffee)'이다. 네슬레의 인수 이후 한국에 들어온다 들어온다...

욕망의 빈티지컵을 찾아서

"아무리 참아봐도 이건 사야겠다 아니... 아무리 그래도 이걸 돈 주고 사야해?" '구매' 버튼을 눈 앞에 두고 내적 갈등이 시작된다. 하루에도 수십 번...

마시즘 최신글

10,368 follower Like
2,687 follower
18,177 follower
209 follower
new follower
new follower
new follow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