헨젤과 그레텔, 과자를 마시다 음료수에 빠져버린 해외과자들

어릴 적 읽은 수많은 동화 중에 내가 가장 좋아하는 것은 '헨젤과 그레텔'이다. 과자로 만든 집이라니. 얼마나 훌륭한 식량 공급원인가. 집주인인 할머니를...

첫눈을 함께 맞고 싶은 음료수❄️ #GS25, 눈꽃소다

첫눈은 원래 피해 다니는 거다. 하얀 구름 조각이 땅에 떨어지는 이 중대한 사건은 소중한 사람 혹은 특별한 일과 맞이해야 하니까. 그때까지는 눈을...

내겐 너무 혜자스러운 맥주 가성비의 끝판왕 : 필라이트, 더 킹덤 오브 벨지움

“좋은 맥주란 무엇일까.” 마트에 한가득 쌓인 맥주의 산 앞에서 나는 철학적 고뇌에 빠져 시간 가는 줄 몰랐다. 짤랑. 주머니 안에 든...

초여름 더위를 호로요이-땡! 여자친구에게 사랑받는 음료수, 호로요이

여름의 냄새가 제법 나는 6월이 되었지만, 초여름은 어디에 놀러 가기에 애매한 계절이다. 가까운 공원에 피크닉을 가기에 햇살은 너무 강하고 더웠다. 그렇다고 카페나...

아데스, 성난 직장인의 공복을 채워라!

"한 모금의 음료수가 세상을 바꾼다" 인류가 물을 발견한 시점부터 사람들은 언제나 마실 것을 원했다. 한 잔의 음료로 갈등이 일어났고, 한 잔의 음료로...

기묘한 이야기가 돌아왔다 뉴 코-크를 들고

한 여름밤 열대야를 물리치는 가장 좋은 방법. 그것은 샤워 후에 소파에 앉아서 보는 으스스한 드라마. 그리고 시원한 코카-콜라가 아닐까? 전설의 고향...

넌 나에게 지코를 줬어

"한 모금의 음료수가 세상을 바꾼다" 인류가 물을 발견한 시점부터 사람들은 언제나 더욱 맛있는 음료를 원했다. 과일을 짜서 주스를 만들고, 코코넛 열매를 깨서...

장미꽃이 피기 전에 마셔야 할 음료수 GS25 신제품, 오월의 장미

벚꽃은 점퍼를 벗기도 전에 피었다가 사라졌는데 장미는 늑장이 심하다. 날씨가 더워 반팔을 입었음에도 아직 필생각을 하지 않는다. 문제는 황금연휴에 나와 여자친구가 장미를...

꽃보다 미닛메이드

"날씨는 여전히 겨울이지만, 우리의 마음은 이미 꽃놀이에 가있다" 봄은 한 발짝 먼저 편의점에 찾아온다. 매장을 가득 채운 분홍분홍한 상품들은 우리에게 꽃놀이를 준비하라고...

축제를 지배하는 편의점 칵테일 제조기 오늘은 복학생이 아니라 바텐더라 불러줘

캠퍼스는 축제의 분위기로 들떠있다. 하지만 난 캠퍼스의 낭만과는 거리가 먼 복학생이다. 허나 동아리 회장을 하고 있는 동기가 조르는 바람에 주막을 돕기로...

마시즘 최신글

10,368 follower Like
2,687 follower
18,177 follower
209 follower
new follower
new follower
new follower